공지사항

센터소개

공지사항



[서울Pn] 행복을 위해… 서초 TF팀 활약
제목 : [서울Pn] 행복을 위해… 서초 TF팀 활약
[아버지센터 2016-11-29 16:17:38]

로고



행복을 위해… 서초 TF팀 활약


2년간 아이디어 47건 채택·시행… 아버지센터 수강 인기 등 '히트'

입력 : 2016-11-24 23:10 | 수정 : 2016-11-25 01:45



'아버지센터, 1인 가구 커뮤니티….'

서울 서초구가 젊은 직원들의 협업과 브레인스토밍으로 구민 행복을 한 단계 끌어올리고 있어 눈길을 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이 운영하고 있는 '구민행복 프로젝트 태스크포스(TF)팀'(이하 TF팀)이 그 구심점이다.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파란 재킷)이 서초구청 열린상상카페에서 '구민행복 프로젝트 TF팀'의 아이디어 발표를 들으며 직원들과 토론하고 있다.
서초구 제공


2014년 7월 닻을 올린 TF팀은 행정 일선에서 뛰고 있는 직원의 아이디어로 지역 주민 삶의 질을 높여 보자는 취지에서 출발했다. TF팀이 지금까지 발표한 아이디어는 92건, 이 중 47건이 실제 채택됐거나 일부 시행 중이다. 38건의 아이디어는 부서 검토가 진행되고 있다. 현재 5기 TF팀이 활약하고 있다.

TF팀의 대표적인 히트상품은 '서초구 아버지센터'다. 이 센터는 일·가의 양립을 추구하는 사회 분위기에 발맞춰 아버지들의 심신 회복과 삶의 균형, 행복을 찾아주기 위한 전문기관이 필요하다는 팀 제안에 따라 지난 9월 방배동에 문을 열었다. 자치구가 아버지들만의 전용 공간을 선보인 것은 처음이다. 가족 소통, 휴식·건강 챙기는 노하우 등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지친 아버지들의 수강 신청이 몰리고 있다.

'서초 사회지표조사'는 구민 맞춤형 정책을 개발하려면 주민 수요를 먼저 파악해야 한다는 TF팀의 쓴소리에 따라 개발됐다. 내년 1월 문 여는 신개념 효 문화공간 '내곡어르신여가교육센터'도 직원들의 반짝반짝한 아이디어가 반영됐다. 실버영화관과 건강댄스장·카페·동아리룸을 갖춘 곳으로, 내년 7월 서초동에 2호점을 연다. 구 관계자는 "지난 30년간 무상귀속·기부채납 미이행으로 소유권을 확보하지 못한 토지 일제조사를 통해 142억여원 상당의 구유지를 확보한 것도 TF팀의 성과"라고 귀띔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올해 구정 목표가 '무한도전'(무조건 도와주고, 한없이 도와주고, 도와달라 하기 전에 도와주고, 전화하기 전에 도와주자)의 협업 정신"이라며 "TF팀이 무한도전 정신으로 더 좋은 아이디어를 발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목록
이전글 [아시아경제] 서초구 '대한민국 최우수 공공서비스 대상' 2년 연속 수상
다음글 [서울&] 서초구 아버지센터 ‘옹달샘 음식학교’ 인기